제주도 애월바다의 아름다운 일몰 낙조

국내 여행/제주도 2018.07.20 07:00

 

제주도 애월바다의 아름다운 일몰 낙조

 

여행중 기억에 남을 만한 장면들의 공통점은 바로 예상치 못한 광경과 그 장면이 눈앞에 펼쳐지는 시간의 마술이 만났을 때 입니다. 제주의 멋진 바다는 바다 그 하나만으로도 더 없이 아름답지만, 시간의 마술이 만나면 또 다른 장관을 연출해 주거든요

 

 

일출 그리고 일몰

예쁜 바다의 대표적인 색감인 파란색 그리고 에메랄드빛, 여기에 붉은 빛이 더해지는 광경을 만날 수 있는때가 바로 일출 과 일몰 시간입니다.

 

 

하지만 저역시 늘 반복되는 여행지에서의 게으름과 여독때문에 늘상 일출은 놓치기 일쑤랍니다. 그럼 일출대신 일몰이라도 예쁘게 남겨 봐야지 하지만, 문제는 해가 넘어가는 서쪽 포인트에 해가 지기 조금 전 부터 준비하고 기다려야 하는 두가지 조건조차 못마추기 일쑤였죠....

 

 

 

우연찮게 계획했던 동선이 바뀌면서 만날 수 있었던 제주도 애월바다의 예쁜 낙조를 담아봤습니다

 

해뜨는 시간을 못맞춘다면 해지는 시간이라도,,,

 

해가 내려오면서 빛이 닿는 부분과 강렬히 반사되는 빛들이 마구 섞이면서 적절히 노출잡기가 많이 어렵습니다. 하지만, 그냥 그 시간에 거기에 있는 것 만으로도 이런 행복한 시간을 누릴 수 있으니 행복한 하루의 마무리가 될 것 같습니다

 

 

 

햇빛이 정면으로 들어오지 않는 방향에는 파란색과 비취색의 그라데이션의 향연이 벌어지고 있고

 

 

 

강렬한 햇빛의 마지막 몸부림이 펼쳐지는 방향으로는 눈을 뜨기 어려울 정도로 눈부심이 느껴집니다

 

 

 

여행의 묘미가 찾아가는 부지런함보다는 때로는 기다림의 여유가 더 좋을 때가 많다는 말은 아마 이런때를 두고 하는 얘기일 것 같습니다

 

 

 

이제 거의 해가 넘어갈 시간이 된 것 같습니다...

 

 

 

바다에는 어두운 그림자가, 하늘에는 스멀스멀 붉은 기운이 내려오기 시작하더니....

 

시작되는 붉은 기운의 향연

 

금새 황금색 따스한 기운이 하늘과 바다에 펼쳐집니다....

 

 

 

 

조금전만해도 파랗던 바다와 하늘은 점차 점차 다른 색으로 바뀌어 가고, 같이 보는 이들의 탄식이 자연스레 베어나옵니다

 

 

 

이제 수평선은 완연하게 붉게 물들고, 바다도 금빛 물빛을 띄어갈 무렵

 

 

 

드디어 해넘이가 시작됩니다......  멀리까지 당겨볼 수 있는 망원이 있었으면 더 좋았겠지만.....

 

 

 

그렇게 기다려왔던 해넘이를 이렇게 보게 된것만으로도 오늘 하루는 운이 좋은 날인것 같습니다

 

 

 

점점 작아지며 바다위에 또 다른 해의 반영을 남기는가 싶더니

 

 

 

오메가라고 부르는 해의 끝자락이 바다와 하나가 됩니다.....

 

 

 

그리고 저 너머로 잠겨 가는 해....

 

 

 

그리고 한동안 온통 하늘을 뒤 덮은 붉은 기운....

 

 

 

정말 자연이 주는 변화 무쌍함은 늘 보던 것에만 익숙해져 있던 제게도 큰 진동을 남기고 지나갑니다.
좋은 장소와 좋은 시간의 만남,,,, 아마 가장 행복한 여정이었을 겁니다.   역시 인생은 타이밍이죠 ^^

 

Daum 체널에 소개되었습니다

마음에 드셨다면 요 아래 하트^^ !! 격려응원탁드려요^^

 

Trackbacks 0 : Comments 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