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여행] 조용한 휴양도시 Bad Soden (밧조덴, 바드소덴)

2013. 5. 20. 07:30해외 여행/독일] Deutchland

728x90
728x90

 

 

 

이번 여행 동안 머물렀던 Bad Soden 입니다

Bad Soden Frankfurt 공항에서 택시로 20여분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한 휴양도시로

 

주변이 숲으로 둘러 쌓여 쾌적한 주거 환경을 가지고 있습니.

 

 

 

 

이름에서 처럼 온천이 유명하고 대도시인 Frankfurt로의 통근자 들이 많이 사는 지역이며,

 

프랑크푸르트 박람회장(Messe)와 중앙역(Hauptbahnhof)과 가까이 위치해 있고,

 

우리나라 대기업들의 지점과 가까이 있읍니다.

 

전체적으로 조용하고 작은 호텔들이 많이 위치해 있어, 비즈니스 출장자들이 많이 찾는다고 합니다.

 

 

 

마을이 깔끔하게 잘 정돈된 느낌입니다. 어딜가도 주차나 거리의 모습이 이와 같더군요 

 

마을 전체가 조용하고 편안한 분위기, 그리고 사이 사이로 보이는 예쁜 집들,

 

미국이캐나다처럼 넓은 정원에 차고가 있는 구조는 아니지만, 오히려 예쁘고 정리가 잘 된 느낌입니다

 

 

 

 

 

 

 

 

 

 

 

 

골목 곳곳마다 목련, 벛꽃 나무들이 이른 봄 맞이를 합니다.

 

아직은 이른 아침 시간이라 그런지,

 

마을 전체가 조용 하네요....

 

우리 바쁜 아침과는 많이 다르죠...

 

 

 

 

 

 

 

 

골목 어귀에 있는 온통 노랗게 꾸민 집이 눈에 띄입니다

 

대부분 집들의 채색이 파스텔톤이어서 그런지 잘 어울려 보입니다.

 

집 주인은 어떤 분일까….

 

왠지 마음이 따뜻한 할머니 한분이 나오실 것 같습니다 ^^

 

 

 

 

 

 

 호텔 주변의 공원Kuranlage Neuer Kurpark.

 

긴 여정을 떠나기 전, 간단히 산책 길에 나섭니다

 

외국에 나가 보면, 마을 곳곳에 크고 작은 공원들이 가장 부럽더군요

 

 

 

 

 

 

아직은 겨울 잠에서 깨지 않은 나무 들도 보이고,

 

날씨가 전체적으로 약간은 을씨년 스럽기도 합니다.

 

흐린 하늘에 금방이라도 빗방울이 떨어 질 것 같습니다

 

 

 

 

 

 

 

 

 

공원 옆을 돌아가면 숲이 나오는데, 판타지 영화에서 보던 그런,,,, 검고 축축하고 아름들이 키높은 나무들,,,,

 

한동안 숲길을 산책하다 보니 금방이라도 길을 잃을 것 같아 큰길로 나왔읍니다. 

 

 

 

 

 

 

애견들과 아침 산책을 나온 분들인데, 애견들이 모두 한 덩치 하는 녀석들입니다

 

이런 아침의 여유가 참 부럽습니다 ^^

 

당연 유명한 독일산 셰퍼트가 제일 많이 눈에 띄더군요

 

 

 

 

 

돌아 나오는 길에는 역시 자동차의 나라 답게, 오펠, 벤츠, BMW유명 자동차 메이커의 차들이 즐비하네요, 

 

여기와서 놀란건 정작 우리나라에서 돌아다니는 대형 승용차 보다는

 

모두가 소형차에 해치백 차량들이 대부분,,,,

 

실용성을 앞세우는 독일인들의 모습이 엿보입니다

 

 

 

   

우리가 묶었던 호텔입니다.  Kurhotel Feldberg

주인이 한국 동포 분이셔서, 한국 식단이 준비되어 있고, 의사소통도 편하고 해서,

우리나라 출장자들이 많이 찾는다고 하네요

간단히 아침 식사를 하고 오늘 일을 시작 해야죠

 

 

 

 숙소 창밖으로 보이는 집들과 오늘 하루를 시작하기 위해 쉬고 있는 자동차들....

뒤에 아우토반을 달리면서 느낀 이 나라 사람들의 자동차 문화는

작은 것 부터 서로의 약속을 지키는 데서 우리와는 작지만 큰 차이가 느껴졌읍니다

 

 

 

 

이 마을도 아침 시간에 출근하는 사람들과 함께 조용히 하루가 시작 됩니다 

 

 

 

오늘 하루 먼 길을 데려다 줄 녀석입니다

지금은 모델이 바뀌었습니다만, 그땐 그래도 최신 모델이었던 르노의 Espace 입니다

  

 

 

자 .... 여기까지 놀러 온건 아니니, 오늘 일을 시작하러 떠나 봅니다.

목적지는 슈트트가르트를 지나 뵈블링겐이라는 작은 도시입니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