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작품과 함께하는 여름휴가 가기 좋은 호텔 파라다이스시티 호캉스

2021. 7. 29. 07:00국내 여행/인천 강화

728x90

예술작품과 함께하는  여름휴가 가기 좋은 호텔  파라다이스시티 호캉스

파라다이스 아트 스페이스


폭염이 연일 계속되는 7월 막바지 입니다. 코로나로 인해 마땅히 여름 휴가 가기도 어려운 때죠. 지난번에 다녀온 호캉스 마무리를 못했는데, 이 참에 마무리를 하도록 하겠습니다

 

파라다이스 시티 

파라다이스 시티의 특징은 엄청난 규모의 대지에 부대시설들을 이용할 수 있는 것과 여러 예술작품들을 상시 전시하고 있는 점들을 들 수 있겠네요

 

호텔 입구 분수대

 

호텔 입구로 들어서면 호텔 전면을 바라보고 시원스런 물줄기를 뿜어대는 분수대가 맞이해 줍니다

 

 

그 옆으로는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에 나올 것 같은 작은 공원처럼 꾸며진 공간이 있어요. 사진 찍기 좋은 커다란 체스가 있어요

 

정원에 다채로운 꽃들이 피어 있어요.

 

호텔 로비에서 본 분수대

 

Golden Crown / 최정화

국내 팝아티스트 최정화님의 작품으로 일상적인  폐 현수막, 생활용품, 바가지, 이태리 때 밀이 타올, 트로피, 비닐, 쿠킹 호일 등 흔한 일상용품을 재료로 만든 크라운입니다. 화려한 왕관과 대비되는 그 재료들의 상징성이 강한 작품입니다\

 

호텔 로비

현관으로 들어서면 커다란 샹들리에 아래로 호텔의 상징같은 커다란 호박작품이 보입니다

Great Gigantic Pumpkin / 쿠사마 야요이

 

 

리셉션 앞 로비에는 런던 테이트갤러리 최고 작가 상을 수상한 영국 예술가 데미안 허스트의 작품을 볼 수 있어요

 

GOLDEN LEGEND / 데미안 허스트

 

 

한쪽에서 보면 황금 페가수스같은 느낌이지만 반대편은 근육등이 표현된 현실의 모습을 반영시킨 작품이라네요

 

로비

 

리셉션을 마치고 방으로 올라가는 동안 로비의 전체 구조를 볼 수 있었는데 정말 화려하네요

 

 

외국인 전용 카지노 Casino

 

수많은 크리스털로 만들어진 무빙게이트, 카지노 입구도 작품으로 만들어져 있군요

 

 

 

LOVE / 로버트 인디애나

 

대표적인 미국의 팝아티스트 로버트 인디애나의 작품  LOVE , 많이 보신 작품이죠?

 

 

로비에서 레스토랑을 지나 플라자 원더박스로 가는 통로 조차도 그냥 통로가 아니라 하나의 예술 작품입니다

 

파라다이스 워크


파라다이스 워크는 파라다이스시티로 넘어가는 통로에 설치된 일종의 브릿지로,  제임스 터렐의 작업에 대한 오마주로서 제작된 이 작품은 몽환적이고 오묘한 느낌을 느낄수 있게 합니다. 이 공간을 지나면 플라자 원더박스로 갈수 있어요

쇼핑 플라자

 

각종 쇼핑샾과 음식점들이 입점해 있습니다. 저 건너편에는 상시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파라다이스 아트 스페이스가 있어요

 

 

파라다이스 아트 스페이스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운영중인 갤러리입니다. 호텔에 투숙하는 분들은 무료로 관람하실 수 있습니다

 

2021년 상반기 전시 ‘인터-미션(Inter-mission)’展이 8월까지 진행됩니다. 

 

 

독일의 칸디다 회퍼(Candida Höfer), 미국의 도널드 저드(Donald Judd), 로버트 인디애나(Robert Indiana), 로이 리히텐슈타인(Roy Lichtenstein), 제임스 로젠퀴스트(James Rosenquist), 마크 브래드포드(Mark Bradford), 피터 핼리(Peter Halley)등 꽤 유명한 작가들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으니, 꼭 시간내서 들러보시길 추천드려요

 

 

그밖에 쇼핑플라자와 연결된 옥외 정원으로 나오면 

 

Goethe / 이용백

 

여행 가방에 앉아 망원경으로 멀리 무언가를 찾는 듯한 작품이 있습니다. 한국의 미디어아트를 대표하는 작가인 이용백님의 작품입니다

 

 

위 작품을 지나쳐 가면 저 멀리에 자기부상 열차가 지나가는 모습이 보입니다. 파라다이스시티역이 바로 앞이거든요.
즐겁게 쉬어가는 호캉스, 미술품 관람도 하며 쉬어가는 호캉스를 생각하면 가 볼만 한 곳입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