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여행]우리나라 최초의 로스터리카페 이디오피아벳(이디오피아집) -알쓸신잡 유시민카페

2017. 7. 17. 07:00국내 여행/강원도여행

728x90

 

춘천여행]우리나라 최초의 로스터리카페 이디오피아벳(이디오피아집)  알쓸신잡 유시민카페

강원 춘천시 근화동 371-3   070-7795-6972

요즘 금요일 저녁이면 알쓸신잡 보는 재미가 쏠쏠 하더군요. 지난주는 춘천에 얽힌 얘기가 진행되었는데, 그 중 공지천옆 이디오피아 참전 기념관 옆에 있는 카페 이디오피아벳(집)이 소개가 되었습니다. 유시민작가가 자주 찾는 곳으로 소개되었는데요, 우리나라 최초 로스터리 전문 카페라고 합니다. TV로 보는 그윽한 커피향에 끌려 주말 이디오피아집을 다녀왔습니다

 

카페 이디오피아 벳(집)

 

예전 춘천에 놀러가면 공지천에서 자전거 타던 기억이 어설프레 날 때쯤, 바로 이디오피아 한국전 참전 기념관(에티오피아)이 보입니다. 이 장면도 TV로 볼 때 참 숙연했었는데요, 이디오피아(에티오피아)역시 구한말 고종황제처럼 나라의 독립을 유지하기 위해 백방으로 노력했지만, 결국 이탈리아 식민지생활을 할 수밖에 없었던 에티오피아, 에티오피아의 황제는 한국을 보며 당시의 에티오피아를 떠올리며 자발적으로 UN군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에티오피아 한국전 참전 기념관

알쓸신잡 방송에서는 이 곳을 찾은 참전용사와의 만남이 방영되었는데, 그들이 지킨 대한민국을 이렇게 잘 가꾸어준 한국인들에게 고맙다는 노병의 말 한마디가 참 가슴을 먹먹하게 했습니다. 예전 캐나다여행중 한국전쟁 참전용사를 만났을때 정말 똑같은 말을 저도 들었었거든요...

 

 

자료 : tvN 알쓸신잡

 

여튼 방송에서 나온 것처럼 바로 참전기념관 건너에 이디오피아집이 있습니다

 

 

공지천교를 건너면 바로 예요

 

 

 

 

"하일레 슬라세 이디오피아 황제께서 1968년 명명하신 이디오피아벳의 황실 원두가 한국 원두커피의 역사가 되다...."

우리나라 최초로 로스팅한 커피를 판매한 곳으로, 황실에서 원두도 외교행랑으로 보내주었다는데, 생각지도 못했던 한국 원두커피의 역사를 보게 되네요^^

 

 

 

 

실제 이 문장은 이디오피아 황실의 문장으로, 황실의 배려가 있었다고 해요

 

 

 

 

가게는 1층 2층인데요, 이렇게 테이크아웃 할 수 있게 밖으로 판매창문도 열어놨네요

 

 

 

2층 매장으로 올라가는 입구에 이런 그림이 있네요...2011년 춘천커피축제때 그린 그림으로 옆에 적힌 글은 이디오피아라는 뜻(암하리에)이랍니다.

 

 

 

 

 

아까 벽화의 그림의 실제 사진도 있군요

 

 

 

 

2층 입구....  1층은 이미 만석이어서 ...

 

 

 

 

언뜻 보면 사실 여느 커피전문점과 크게 다르다는 느낌은 안드는 것 같아요

 

 

 

 

나름 다른 곳과 차별화 되는 인테리어들

 

 

 

 

매장 내 인테리어들은 좀 가게분위기와 잘 안맞는 것 같기도 하고,,,,

 

 

 

실제 이런 전시 작품들은 실제 판매용입니다. 그 밖에 명품 소품들도 전시되어 있어요

 

 

 

 

 

사장님과 커피 이야기를 나누며 커피를 맛 볼수 있는 바 형태의 테이블

 

 

 

인테리어 사진

 

 

 

 

 

해가 넘어가면서 공지천의 저녁이 물들어 갑니다. 음 절로 커피마시기 좋은 분위기...

 

 

 

여러 커피종류가 많은데, 여기 가격이 셉니다. 아메리카노 5000원, 아이스아메리카노는 7000원.....

원두별 가격도 차이나고,,,, 그냥 기본적인 아메리카노를 시켰습니다. 그런데 옆에 시럽을 같이 주시더라구요

 

 

 

 

시럽을 주시기에 혹시나 해서 이 곳 커피의 산도가 강하거나 쓴맛이 강한지를 여쭤봤는데, 옛날 부터 커피 잘 못 드시는 분들을 위해 시럽을 계속 내셨다고 합니다....오히려 아메리카노는 프레시한 맛이 강할 거라고 하시더라구요

 

 

 

 

 

시럽과 물 잔에도 이디오피아 황실 문장이 또렷합니다

 

 

 

 

커피 잔도 꽤 독특하네요.... 커피 맛은 사장님 말씀처럼 진하지 않고 부드럽고 상큼한 맛,,,  그냥 쉽게 마실 수 있는 그런 맛이었어요.  커피의 맛을 제대로 느껴볼려면 예가체프정도는 마셔봐야 하는 건지 ^^  
그래도 부드럽고 부담스럽지 않아 좋았어요

 

 

 

커피 한잔 마시면서, 창 밖의 야경도 보고, 옛날 친구들과 놀러 왔었던 기억들도 되 짚어 보고 좋았어요. 이런 날은 비가 내려도 커다란 유리창에 떨어지는 빗방울을 보며 마시는 커피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들더군요

 

제니떼마람 성벽에서 나라를 위해 7년간 서서, 다리 하나를 잃은 채로 기도하는 디아컨(집사)의 모습은 이 가게의 소신 소명이 투영된 것 같기도 하고, 그냥 가볍게 하하호호 차 한잔 하다 가기에는  50여년 가게의 전통과 역사가 한층 무거워 보입니다

 

핸드드립커피  이르가체페 10,000원  하라르 12,000원  시다모 10,000원

 

* 음식 리뷰는 댓가성 없이 제 개인의 비용으로 경험한 내용을 개인적인 의견으로 정리한 것입니다 *

 

DAUM에 소개되었네요 ^^


마음에 드셨다면 하트 !! 격려응원을 ^^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근화동 371-3 | 이디오피아
도움말 Daum 지도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daum.net/kangdante BlogIcon kangdante2017.07.17 07:51

    춘천이 에티오피아와 관련이 많군요?..
    새로운 한주를 여유롭게 시작하세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2017.07.18 18:40 신고

    예전엔 추천하면 공지천의 에디오피아의집이 유명했었죠
    최근에 가보니 옛모습은 아니고 이제는 일반사람들에게는
    단순한 카페정도로만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anwhablog.com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2017.07.21 10:43 신고

    담겨있는 이야기가 소중하고 의미 있는 곳이네요. 독특한 분위기의 카페라고만 기억하면 안 될 것 같아요. 먼 타국의 아픔에 공감하여 함께 힘든 시기를 버텨주고, 이름 모를 많은 사람들이 이 땅의 안녕을 바랐다는 사실에 마음 한편 이 뭉클해집니다. 안 쓸 신잡 방송을 통해 정말 중요한 것들을 많이 깨닫습니다. 춘천여행을 가면 꼭 한번 들러봐야겠어요:) 다가오는 주말 잘 보내시고 무더워지는 여름, 건강 유의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yunjai.tistory.com BlogIcon 분도2017.07.21 18:11 신고

    처음 안 사실입니다. 춘천의 공지천이 에디오피아와 관련이 있다는 사실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David2017.09.18 00:13

    좋은 글 잘 읽엇습니다.
    1층과 2층 사이에 조그마한 차이가 있는데 유작가님이 취재한 곳은 1층 입니다.
    2층은 이디오피아 인들을 위해 언제든 사용 할수 잇는 용도 이구요 지난 50년간 단 하루도 문닫은 날 없이 ㅅ커피향을 피운 곳은 1층 입니다. 모두8명의 바리스타가 있는데 베테랑들은 주로 1층에 있습니다. 2층은 나름 대로 전망도 좋지만 커피의 향수나 이디오피아집의 전통을 알려면 1층에서 느끼는것이 좋을듯 합니다.그래서 알쓸신잡도 1층에서 촬영을 했겠지요?

  • 프로필사진
    david2017.09.18 00:18

    이디오피아는 단 한번도 식민지 역사를 가진적이 없습니다.
    이탈리라 침공은 당했어도 식민 생활은 않했습니다.
    기사를 정정 하심이 좋을 듯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