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리더기 예스24 크레마 카르카G - 밀리의서재 세팅 하는 법 독서

2021. 9. 7. 00:13일상 다반사/책 한권의 여유

728x90

이북리더기 예스24 크레마 카르카G - 밀리의서재 세팅 하는 법
당근마켓  크레마 e-book Reader,독서,


원래 독서는 책으로 읽어야 제 맛이지...  그렇게 생각했었는데, 코로나가 심해지면서 도서관에도 잘 안가게 되었고, 구입하는 책들도 서재에 꽂을 곳도 마땅치 않고 해서, 밀리의 서재 구독서비스에 가입을 했습니다.  최신 신간이나 저작권이 비싼 책들은 서비스가 잘 안되기는 하지만, 많은 책들을 월정액으로 볼 수 있는 장점도 있고, 휴대폰이나 탭에 몇권이고 다운 받아 다닐수 있는 것도 큰 장점이었거든요

 

하지만 여기서 만족할 줄 알았다면...   슬슬 이북리더기가 탐나기 시작했습니다.  마치 이북리더기로 봐야 제대로 된 독서가 될 것 처럼 말이죠.  이렇게 한번 꽂히면 여러가지 타당한 이유가 또 생기기 마련이죠

 

 

폰으로 오래 보다 보면 너무 눈이 아파...   배터리도 빨리 닳고...  이북리더기로 보면 눈도 안 아프고 전력소모도 적어 일주일은 끄떡 없다던데...
그래서....  결국 이북리더기 크레마 크레타G 를 손에 넣고 말았습니다. ㅎㅎ  
구입한지 얼마 안된 따끈따끈한 중고로 당근 당근 당근마켓에서요..

 

 

제품은 밀리의서재와 호환이 잘 된다는 "이북리더기 예스24 크레마 카르카G"
제 손에 들어온지 일주일이 채 안됐는데, 2권정도 읽었던 거 같아요...  "역시 눈도 안아프고 독서 의욕이 막 넘쳐"라고 스스로 대견해 하면서 말이죠

 


크레마 카르타G 구성

 

 

구성품은 무척 단촐합니다. 이북리더기 기기와 충전용 케이블, 그리고 사용설명서, 참 파우치는 먼저 쓰시던 분께서 그냥 주셨어요 ^^

 

 

구입하고 오래되지 않은 기기여서 당근이지만 새거 느낌이 납니다. 

 

 

크기는 이렇게 펜 하나 크기, 탭처럼 크지는 않아서 휴대성이 좋습니다.

 

728x90

기기 설정하기

 

 

기기는 구입당시 초기화 되어 있어서, 처음부터 다시 세팅이 필요했습니다.  먼저 Wi-Fi  설정을 해주구요...
참고로 얘는 안드로이드 OS 를 쓰고 있어요

 

 

시스템 업데이트가 진행되면 드디어 크레마 카르타 G 의 첫 화면으로 들어갑니다

 

 

블루투스도 연결을 해 주구요, 앞으로 휴대폰을 통해 도서 선택을 하고 선택한 책을 넘겨 받을 거여서, 휴대폰과 페어링을 했습니다

 

 

완료된 화면,,, 예스24 가 기본 옵션인데요, 여기서 바로 밀리의 서재에서 선택한 책을 볼 수는 없고, 밀리의 서재와 연동하기 위한 몇가지 작업을 더 해 줘야 합니다

 

 

요 위에 보면 알라딘 e-book 서재만 있고 밀리의 서재는 없죠?  이제 몇가지 작업을 더 하면 옆에 밀리의 서재 아이콘이 하나 생길겁니다

 


밀리의 서재 세팅하기

먼저 노트북이나 PC로 밀리의 서재에 들어가서 앱 다운로드 에 들어가면,  기기별 프로그램들이 있습니다. 
여기서 E-ink 뷰어 를 선택하고 들어가서,  E-ink 뷰어 다운로드를 위한 APK 파일을 다운로드 받습니다

 

 

다운 받은 파일

 

이제 노트북과 크레마를 케이블로 연결하고, 노트북에서 파일 탐색기를 열고 "CREMA CARTA-G > 내부저장소 " 에 다운로드 받은 APK  파일을 복사해 줍니다

 

파을을 복사해 옮겼습니다

 

 

자, 이제 크레마에서 밀리의서재 E ink 앱 설치 화면이 뜨면, 앱 설치를 시작합니다

 

설치 !! 를 선택

 

 

드디어 밀리의 서재 아이콘이 생겼습니다. 이제 여기에 읽고 싶은 책들을 가득 가득 채워 놓을 겁니다 

 

 

아직은 옮겨놓은 책이 없으니...

 

 

블루투스로 페어링한 휴대폰에서 읽고 싶은 책을 받았습니다.  바로 크레마 카르타G에도 책 한권이 들어왔어요
첫 책은 양희은 님의 에세이 "그러라 그래"

 

 

크레마로 보는 첫 책.  
아! 이북리더기는 대부분 흑백이랍니다. 컬러도 있는데 많이 비싸요

 

 

글자 크기나 줄간격등도 모두 바꿀수 있고, 마음에 드는 문구를 하이라이트나 메모로 저장가능하고, 북마크 기능으로 언제든 읽고 싶은 북마크 페이지를 바로 볼 수 있구요, 본문 검색기능도 있어서 자꾸 쓰다 보니 무척 편리합니다.

무게도 가볍고, 여기에 맘에 드는 책을 몇권이고 가볍게 넣어 다닐 수 있는 것도 장점이구요, 다만 아직은 종이책에서만 느낄 수 있는 책 냄새며, 남은 장수 대비 읽은 책장을 보며 왠지 뿌듯해 하던 그런 감성은 좀 아쉬워요.

물론 탭이나 휴대폰, 노트북보다 훨씬 눈이 편안합니다. 이건 정말 좋구요.
천고마비 독서의 계절 가을에 크레마와 밀리의서재에서 맘껏 책도 읽어 보고 하려구요..

ps)  내돈내산입니다 

 

반응형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luesword.tistory.com BlogIcon sword2021.09.08 15:22 신고

    전자책 진짜 최고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디자인을 중요시 여겨서 한국 전자책 중엔 아직 맘에 드는게 없어서 너무 슬픕니다 ㅠ_ㅜ
    여기서 사서 구글에서 책 사서 다운받아서 넣는 번거로움에 지겨워서 결국 폰으로 보고 있네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pinetwork-petershin.tistory.com BlogIcon 파이채굴러2021.09.08 19:28 신고

    안녕하세요. 파이채굴러입니다.
    요기조기 구경다니다가 들어왔는데,
    포스팅 진짜 잘하시는거 같아요.👍👍
    저도 배워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한번 들려주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paran2020.tistory.com BlogIcon H_A_N_S2021.09.11 20:05 신고

    요거 쓰시는 분들 많으신 거 같아요 ㅎㅎ